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로타리 치고 비닐 씌우기

by 라폴리아 2020. 4. 11. 09:00

본문

금욜 1시반경에 오류동을 출발하여, 괴산 한국국토정보공사와 군청에 들러 일을 처리하고, 하나로마트에 들러 식료품을 사서 향원재에 들어서니 해넘이를 하고 있었다.

 

 

배추꽃이 유채꽃 만큼이나 곱다.
조팝꽃 향기가 온 방안에 그득하다.
로타리 치고 비닐 씌우고 나니 오전이 다 갔다. (20+5)

그렇잖아도 일 많기로 소문난 사람한테 부탁하려니 미안한 마음이 앞섰지만, 일처리가 확실하니 아니 부탁할 수 없었다.

일이 깔끔하게 잘 끝났다. 세로골을 없애고 가로골만 탔고, 비닐도 뒷작업이 적게 잘 씌웠다.

고라니만 안 뛰어다니면 좋겠는데 이 짐승을 못들어게 하기는 쉽지 않다

 

 

옥수수를 두 알씩 주면 받아 심고....

오후는 화양구곡 주차장~화양6곡(능운대)까지 산보를 했다.

 

화양천변과 주차장 울타리를 따라 벚꽃이 만개했다.
느티나무가 왜 고사했을까
2곡 운영담
4곡 금사담
화양3교 하류
화양3교 상류
화양3교와 6곡(능운대) 사이에 있는 바위들
6곡 능운대

지윤이의 시골체험 하나, 버드나뭇가지로 호드기 만들어 불기

 

 

 

우리 집 뒤로 네 채가 완공됐고, 올해 네 채를 더 짓는다고 한다.

 

 

아마 새가 먹고 싼 데서 난 메이폴(왕방울사과)

 

체리를 절접한 지 2주가 지났다.
빈카
금낭화
팥꽃
황금조팝과 일본조팝

 

달내산방

집이름을 운치있게 잘 지었다.

 

 

 

 

177번지 내에 세 채를 신축 중이다.

 

귀경길 직전에 옆밭에서 캐옮겨 심은 '벚나무'의 생사가 자못 궁금하다.

부디 향원재의 대표 벚꽃으로 무럭무럭 잘 크면 좋겠다. 

①로타리/비닐씌우기 ②참외·수박·호박·오이 심을 데 밑거름 주기 ③파종(옥수수) ④물 뿌리기 ⑤화양구곡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꽃봉산  (0) 2020.04.04
돌계단  (0) 2020.03.23
친구와 3박2일  (0) 2019.05.24
미니라일락 향기  (0) 2019.05.19
파종  (0) 2019.03.30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